[EBS] 교육리포트 ON <버리면서 배우는 정리정돈>

by 베리굿지기 posted Jun 06, 2015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4946.115.jpg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010.513.jpg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014.429.jpg

 

EBS의 교육시사매거진 프로그램, <교육리포트 ON> 에서 정리정돈을 주제로 다룬 

제 35회 <버리면서 배우는 정리정돈> 2014.05.23 에서 

정리 컨설턴트의 대표로 윤선현 대표가 출연해 쉽게 배우는 정리 3원칙에 대해 설명하였습니다.

 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022.369.jpg

 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203.162.jpg

 

"제가 생각하는 가장 중요한 정리의 원칙입니다. 

 

첫 번째는 하루에 15분 정도의 시간을 정리의 시간으로 만들어라.

그래서 아침에 출근하자마자, 공부를 시작할 때, 이런 식으로 정리하는 시간을 꼭 정해두면 의무적으로 습관화 시킬 수 있습니다. 

 

두 번째는 정리해야 할 대상에 대해서도 구체적인 구역을 정해야 하는 데요.

가장 중요한 공간부터 하는 게 좋습니다. 

그래서 직장인들의 경우에는 책상, 물론 공부하는 학생들에게도 해당 될 수 있겠죠.

책상이라는 공간부터 정리하면 그 공간의 변화가 다른 공간을 정리할 때도 비슷한 방식으로 할 수 있습니다.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216.923.jpg

 

세 번째는 정리한다고 하면 무조건 버려야 한다고 생각하지만 

사실 쉽게 버릴 물건을 결정할 수가 없습니다. 

그래서 하루에 한 개씩 정해서 공간에서 빼는 거죠.

책상에 있는 물건 중에 사용하지 않은 볼펜을 뺄 수도 있고요.

오랫동안 풀지 않은 참고서를 버릴 수도 있습니다.

그런 식으로 한 개씩 한 개씩 버리려고 어떤 것을 버릴지 고민하고 선택하다 보면

물건에 대한 인식이 바뀔 수도 있기 때문에 

저는 이런 방법을 정리의 방법으로 가장 추천하고 있습니다."

 

교육 리포트 ON.E35.140523.HDTV.X264.720p-BarosG.avi_20150603_085234.393.jpg

 

 

 

 

교육_리포트_온.jpg

 

 

[방송 다시보기]

 

http://www.ebs.co.kr/tv/show?prodId=109283&lectId=10220429